‘민간·정부 연계지원 R&D’ 25개 중기 선정…최대 6억 지원
기자 : 마민석 날짜 : 2022-05-11 (수) 14:52


 

ICT·바이오·의료 분야가 대부분비수도권 지역 기업 선정 비율 대폭 증가

 

중소벤처기업부는 중소기업기술혁신개발사업민간투자연계형과제에 중소기업 25개사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중소기업기술혁신개발사업은 혁신역량이 있는 중소기업을 선별, 기술혁신을 통해 스케일업(Scale-Up)을 지원하는 중기부 대표 R&D 사업으로 매출액 20억 이상의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한 민간투자연계형과제는 최근 3년 동안 5억원 이상의 민간투자를 받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술개발 역량이 있는 기업을 선별해 2년 동안 최대 6억원까지 R&D 자금을 지원한다.

이미 민간투자를 지원받은 중소기업이 참여 대상이라는 점에서 다른 R&D 사업과는 차별성이 있다.

선정된 과제의 특징을 살펴보면 민간의 투자가 집중되는 ICT, 바이오·의료 분야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미래성장 가치가 유망한 이차전지, 전기·수소차 등 초격차 기술 분야가 뒤를 이었다.

특히, 올해는 지역거점 혁신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R&D 자금 지원의 지역편차를 대폭 줄였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비수도권 지역 중소기업의 선정 비율이 지난해 상반기 25%에서 올해 상반기 48%로 대폭 증가해 수도권 편중 지원에 대한 우려가 일부 해소되면서 지역 기술유망 중소기업의 R&D 참여기회가 확대됐다.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사업 개요
.

 

민간투자연계형과제는 지난 2020년부터 시행했으며 당시 선정된 기업의 경우 정부출연금의 5(1억원당 52500억원)에 달하는 후속 투자를 유치했다. 그 중 7개사는 기술개발 기간 내 코스닥에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기술특례 상장 등의 성과를 보이고 있다.

원영준 중기부 기술혁신정책관은 시장에서 선검증을 받은 중소기업을 정부가 후속 지원함에 따라 정부 R&D 지원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중소벤처기업부 기술개발과 044-204-7764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종로구 필운대로 1가 40-4 (필운동) / 사업자등록번호:101-11-14273 /서울 아01866 / 전화02-3291-1700 / 팩스 02-3291-1702
발행인/편집인 : 한명구 | 청소년보호정책:이규진
Copyright ⓒ 언론인연합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