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서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전…‘이정재 포토존’
기자 : 마민석 날짜 : 2023-06-21 (수) 21:09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를 위해 프랑스 파리에 문을 연 팝업존 부산 다방.’(사진= 부산시)


파리 시내 곳곳 이미지 광고총회장리셉션장 850부산로드

 

정부와 부산시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제172차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를 계기로 현지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를 위한 다양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2030 부산세계박람회유치위원회와 부산시는 BIE 총회장에서 부산엑스포 공식 리셉션장에 이르는 파리 시내의 850구간을 부산로드로 이름 붙이고 가로 배너를 설치했다.

또 리셉션 참가자를 대상으로 친환경 도보 캠페인 ‘Walking to 2030; route pour Busan Korea(부산으로 가는 길)’를 개최해 현지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고 산업통상자원부는 전했다

리셉션장 주변에는 디지털 병풍으로 구성된 한옥 콘셉트의 홍보부스와 갈매기를 형상화한 부산시 캐릭터 부기의 대형 인형, 부기 자전거 등으로 구성된 포토존을 설치했다.

파리 시내 샤틀레역 인근 현지 카페를 부산 홍보 팝업 존인 부산다방으로 전환해 음료를 제공하고, 부산엑스포 홍보대사인 배우 이정재 씨 등의 포토존 등의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밖에 트로카데로 광장 등에서는 부산엑스포를 홍보하는 거리 버스킹이, 주프랑스한국문화원이 위치한 파리 코리아센터에서는 부산을 주제로 한 활기 넘치는 부산, 바다로 통하는 도시특별전이 각각 진행됐다.

총회장 및 리셉션장이 있는 이시레몰리노는 물론 파리 시내 곳곳에서 부산엑스포 이미지 광고가 게시됐다.

유치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프랑스 홍보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에 대한민국의 2030 세계박람회 유치 열기를 성공적으로 알렸다“11월에 최종 개최지가 결정될 때까지 BIE 관련 주요 일정에 충실히 대응하면서 BIE 회원국을 대상으로 한 유치교섭 활동과 홍보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단(02-2036-9841), 부산시 2030엑스포추진본부 유치홍보과(051-888-6503)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종로구 필운대로 1가 40-4 (필운동) / 사업자등록번호:101-11-14273 /서울 아01866 / 전화02-3291-1700 / 팩스 02-3291-1702
발행인/편집인 : 한명구 | 청소년보호정책:이규진
Copyright ⓒ 언론인연합협의회. All rights reserved.